화성시 양감면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 첫 사례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19/09/30 [22:33]

화성시 양감면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 첫 사례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19/09/30 [22:33]

  ©화성시의회 김홍성 의장 등 돼지열병 통제초소를 방문 후, 양감면 모 돈사에서 돼지열병 의심신고가 접수, 긴장,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와 화성시는 30일 오후, 화성시 양감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 신고가 처음 접수됐다.

 

의심 신고를 접수한 방역 당국은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긴급 방역 조치를 벌리고 있으나 정밀 검사 결과는 1일 오전에나 나올 것으로 보고 있다.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확진되면 국내 10번째 발병사례다. 특히 서울 아래의 경기도권 에서 첫 발생 사례로 더 확산되는 단초가 될 수 있다는 것,

 

한편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이번 화성 양감면 의심 신고가 확진 판정을 받는다면 당국은 방역체계를 전국 단위로 확대해야 한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