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전투비행장 민. 군 통합 화성 이전 사업 ’문제투성‘

군. 민 공항 추진 화성시민 동의 없으면 불가능한 사업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19/10/18 [16:21]

수원 전투비행장 민. 군 통합 화성 이전 사업 ’문제투성‘

군. 민 공항 추진 화성시민 동의 없으면 불가능한 사업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19/10/18 [16:21]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수원 전투비행장 이전 사업은 법적으로 화성시의 유치 신청이나 시민의 동의가 없으면 추진은 불가능한 사업으로 화성시의 입장은 수원 전투비행장 이전은 절대 불가다.”

 

 

 

  © 화성인터넷신문 <자료 사진>

 

 

특히 수원 군 공항 이전 특별법(기부 대 양여 방식)에 따라 이전부지에 지자체의 동의가 없어 군 공항 이전은 사실상 중단 상태로 앞으로도 추진 될 수 없다.

 

화성시가 수원 전투비행장 이전을 반대하고 국토교통부가 경기 남부권 민간항공을 검토한 바 없는데도 민. 군 통합 주장이 계속 제기되는 배경에는 어떠한 방법으로도 전투비행장을 화성에 이전시키겠다는 꼼수다는 지적이다.

 

최근 여론조사 결과 화성시민 70%는 수원 전투비행장 화성 이전을 반대하고 있다. 그렇지만 여론 조사 과정에서 충분한 설명 없이 민간항공을 살짝 끼워놓으면서 수원 전투비행장 이전 반대 응답률이 낮아졌다.

 

이에 대해 시청 군 공항 이전 대응팀 관계자는 시민의 분열을 조장해 반대여론을 악화시키자는 의도로 민. 군 통합공항을 제시하고 있다며 우리 시민들은 경기 남부권 신공항, 수도권 제3 공항 등으로 포장에 현혹되지 말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