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교육급여 신청 독려 저소득 가정 아동 초교 입학 교육급여 신청,

저소득층 초·중·고교생에게 부교재비와 학용품비 등 지원

황일진 기자 | 기사입력 2019/12/03 [09:51]

안산시, 교육급여 신청 독려 저소득 가정 아동 초교 입학 교육급여 신청,

저소득층 초·중·고교생에게 부교재비와 학용품비 등 지원

황일진 기자 | 입력 : 2019/12/03 [09:51]
    안산시


[화성인터넷신문] 안산시는 내년에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자녀가 있는 저소득층 가정에 교육급여 신청 안내문을 일괄 배포하는 등 교육급여 신청 독려에 나섰다고 3일 밝혔다.

맞춤형 급여의 일종인 교육급여는 내년도 기준 중위소득 50% 이하의 저소득층 가정의 초·중·고 학생에게 부교재비 및 학용품비를 지원하는 기초생활보장제도다.

시는 지난달 29일 각 동 행정복지센터로 내년도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저소득 가정 아동의 교육급여 신청 안내문을 배포하는 등 저소득 가정의 빠짐없는 신청을 위해 독려하고 있다.

교육급여 신청 대상 가정은 내년부터 연간 초등학생 20만6천원, 중학생 29만5천원, 고등학생 42만2천200원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교과서와 입학금 및 수업료는 납부 감면 처리된다.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교육비 지원 사업’과 성격은 비슷하지만, 방과 후 학교 수강권, 급식비, 교육정보화 등에 대해 시·도교육청별로 지원기준과 금액이 다른 교육비 지원 사업과는 다소 차이가 있다.

교육급여는 차상위계층 지원의 일종으로 부교재비 및 학용품비 외에 각종 감면혜택도 받을 수 있다. 전기요금, 도시가스요금, 이동전화 기본요금 및 통화요금, 정부양곡 할인, 문화누리카드 발급 등 다양한 지원과 함께 ‘저소득층 교육비 지원’도 함께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내년도에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저소득 취학아동에 대한 빠짐없는 신청을 위해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취학통지서 발송 시 교육급여 신청 안내문을 함께 발송해 복지사각지대가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