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호현 자한당 국회회관서 “GTX-C 병점역 연장” 간담회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19/12/04 [13:47]

석호현 자한당 국회회관서 “GTX-C 병점역 연장” 간담회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19/12/04 [13:47]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 석호현 자유한국당 화성()당협위원장은 지난 3일 여의도 국회의원 회관에서 GTX-C 노선의 수원역에서 병점역을 경유, 평택까지 연장하는 지역현안 간담회를, 원유철 의원(자한당/평택시갑), 국토교통부 황성규 철도국장, 백승록 서기관이 참석하여 간담회를 가졌다.

 

 

 

화성시 병점역은 국철1호선으로 화성시 동,서간 교통측의 연결중심에 있으며 인근 서동탄역에 차량회차지가 있어 GTX-C노선차량의 부작지 활용이 가능하고 국철 1호선을 활용 할 수 있기에 추가 사업비 부담이 없으며 병점역 이용인구수 감안시 경제성도 확보됨을 강력히 피력 했다.

 

 

 

특히 병점역이 경기도 철도역 환승센터 중기계획 수립에 의한 환승센터로 추진되고 있기에 GTX-C노선의 병점역 노선연장은 충분한 타당성이 있음을 강조했다.

 

 

 

현재 원유철 국회의원의 지역구인 평택시 또한 GTX 철도망 연장을 추진하고 있으며, 검토중인 노선 GTX-AGTX-C 노선중 전략적으로 GTX-C 노선이 현실성이 있다는 한국교통연구원(김연규 선임연구원)의 분석도 거론 됐다.

 

 

 

이러한 상황을 감안하여 GTX-C노선의 연장을 화성시와 평택시가 협력추진 할 수 있도록 석호현 위원장은 원유철 국회의원에게 도움을 요청하고 이에 원유철 국회의원은 적극 협력키로 화답했다.

 

 

 

국토교통부 황성규 철도국장은 GTX-C노선은 현재 기본계획 수립단계이며 병점역 연장 및 평택 지제역 까지 연결에 대하여 사업성확보를 전제로 검토가 가능함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