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호현 자한당 국회회관서 “GTX-C 병점역 연장” 간담회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19/12/04 [13:47]

석호현 자한당 국회회관서 “GTX-C 병점역 연장” 간담회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19/12/04 [13:47]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 석호현 자유한국당 화성()당협위원장은 지난 3일 여의도 국회의원 회관에서 GTX-C 노선의 수원역에서 병점역을 경유, 평택까지 연장하는 지역현안 간담회를, 원유철 의원(자한당/평택시갑), 국토교통부 황성규 철도국장, 백승록 서기관이 참석하여 간담회를 가졌다.

 

 

 

화성시 병점역은 국철1호선으로 화성시 동,서간 교통측의 연결중심에 있으며 인근 서동탄역에 차량회차지가 있어 GTX-C노선차량의 부작지 활용이 가능하고 국철 1호선을 활용 할 수 있기에 추가 사업비 부담이 없으며 병점역 이용인구수 감안시 경제성도 확보됨을 강력히 피력 했다.

 

 

 

특히 병점역이 경기도 철도역 환승센터 중기계획 수립에 의한 환승센터로 추진되고 있기에 GTX-C노선의 병점역 노선연장은 충분한 타당성이 있음을 강조했다.

 

 

 

현재 원유철 국회의원의 지역구인 평택시 또한 GTX 철도망 연장을 추진하고 있으며, 검토중인 노선 GTX-AGTX-C 노선중 전략적으로 GTX-C 노선이 현실성이 있다는 한국교통연구원(김연규 선임연구원)의 분석도 거론 됐다.

 

 

 

이러한 상황을 감안하여 GTX-C노선의 연장을 화성시와 평택시가 협력추진 할 수 있도록 석호현 위원장은 원유철 국회의원에게 도움을 요청하고 이에 원유철 국회의원은 적극 협력키로 화답했다.

 

 

 

국토교통부 황성규 철도국장은 GTX-C노선은 현재 기본계획 수립단계이며 병점역 연장 및 평택 지제역 까지 연결에 대하여 사업성확보를 전제로 검토가 가능함을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