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화성시 ‘장안여중’ 온라인수업 선도학교 로딩

코로나19로 ‘온라인 원격회의 학부모와의 소통가능성 모색’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0/05/27 [06:24]

경기도 화성시 ‘장안여중’ 온라인수업 선도학교 로딩

코로나19로 ‘온라인 원격회의 학부모와의 소통가능성 모색’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0/05/27 [06:24]

 

  © 경기도 화성 '장안여자중학교' 온라인수업,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 코로나 19의 감염확산 우려로 미뤄지던 중학생 등교개학이 27일부터 중3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이뤄졌다.

 

지난 24일 교육부 장관은 브리핑을 통해 블렌디드 수업형태를 강력 권고함에 따라 27일부터는 대부분의 학교에서 등교수업과 원격수업이 융합된 블렌디드 러닝이 시작될 전망이다.

 

화성에 위치한 장안여자중학교(삼괴학원 이사장 백승현, 교장 이난희)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학사운영을 탄력적으로 변경하면서 등교 수업 준비에 한창이다.

 

  © 장안여중 온라인수업 선도학교 로딩,

 

특히, 등교 수업은 ‘생활 속 거리두기’의 기본 취지를 반영해 실시한다. 또 수업의 기본 형태는 3학년은 등교 개학을 지속하고 1・2학년은 격주로 등교 출석, 쌍방향 온라인 수업을 실시한다.

 

등교 시 학생들은 학교 현관 입구 등에서 1m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비접촉식 체온계로 발열검사를 받고, 교실로 이동하게 되면 매 수업 시작 전 현재 건강상태 질문을 통해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 여부를 확인하여 이상이 생기면 실시간 보건 교사에게 알리게 된다.

 

수업 중에는 학생-학생 간, 교사-학생 간 접촉을 최소한으로 줄이기 위해 교사는 수업용 투명마스크를 이용하고 학생은 개인 소지용 위생 투명 칸막이를 사용하여 학교에서도 ‘생활 속 거리두기’를 지속한다.

 

                   "장안여중 'Zoom' 화상 회의, 위기가 새로운 기회 될 수 있다"

 

수업 사이 쉬는 시간이나 점심시간 중 학생 간 접촉을 막기 위해 담당 교사가 조를 이뤄 학생들의 학교생활의 전반적인 안전을 관리한다.

 

장안여자중학교의 수업 형태 결정은 매우 이례적이다. 당연한 수순으로 보이겠지만 코로나 19 사태라는 특수한 상황 속에서 지난 19일 실시한 학부모-교사 간 ‘Zoom’ 화상 회의는 위기가 기회가 될 수 있다는 말을 되새기게 한다.


비바람이 불던 날씨와 상관없이 114명의 학부모가 참석하여 학년별로 밤늦게까지 의견을 나누었다. 늦게 퇴근한 부모님과 자녀가 한자리에 모여 그동안 진행하였던 Zoom 수업과 구글 클래스룸을 활용한 과제 제시, 온라인 수준별 보충수업에 대해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특히나 블렌디드 수업형태의 결정을 교장-교감 등 교원의 일방적 결정이 아닌 학부모와 학생이 포함된 학교 구성원의 의견을 화상회의를 통해 폭넓게 청취하면서 온라인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수차례 교원 회의를 통해 신중하게 결정했다.

 

한편, 장안여중은 지역사회의 특성과 학부모의 의견을 적극 고려하여 최적의 수업형태를 찾으려 심사숙고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코로나의 위기를 학교구성원 간 소통으로 극복해 나가고 있는 “작지만 큰 장안여자중학교는 여러 면에서 우리들에게 시사점을 주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