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코로나19 허점 없도록 철처히 방역 실시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0/05/27 [16:22]

안산시, 코로나19 허점 없도록 철처히 방역 실시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0/05/27 [16:22]

  © 윤화섭 안산시장이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활동을 하고 있다.

 

화성인터넷신문이영애 기자=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N차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공동주택 내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현장점검과 방역을 강화한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지난 10·23일 내려진 경기도 집합금지 행정명령에 따라 지역 내 클럽, 룸살롱 등 모든 유흥주점, 일반음식점(콜라텍 등), 단란주점, 코인노래연습장 등 625개 업소에 대한 현장점검과 방역을 강화해 실시하고 있다.

 

  © 안산시, 코로나19 허점없도록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25일부터는 자율방재단과 방역 유경험자 등 66명 내외가 참여하는 민간생활 방역단을 투입해 유치원, 어린이집, PC, 노래연습장 등 관내 집단감염 위험시설 2천여 개소에 대한 시설방역도 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사태 장기화 속 느슨해진 경계심으로 인한 지역사회 방역의 허점을 막기 위해 이날부터 다음달 10일까지 2개조 6명으로 방역전담반을 꾸려 관내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 116개소 내 운동시설, 골프연습장, 탁구장 등 미등록 체육시설에 대한 집중 점검에 나선다.

 

시는 점검을 통해 시설 내 방역관리자 지정, 이용자 명부 작성, 마스크 착용, 생활 속 거리두기 이행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한다.

 

또 다음달 초 관내 경로당 259개소(상록구 117, 단원구 142) 및 무료경로식당 14개소(상록구 6, 단원구 8) 개관에 앞서 감염병 고위험군에 속하는 어르신들을 위한 철저한 방역도 실시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재확산 위험이 줄어들지 않고 있어 방역 취약시설을 대상으로 시설방역과 대비가 필요하다시민들께서도 지역사회 감염 연결고리를 차단을 위해 생활 속 방역수칙 준수에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