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행안부 주최 다산목민대상‘본상’수상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0/06/19 [14:26]

화성시, 행안부 주최 다산목민대상‘본상’수상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0/06/19 [14:26]

  © 화성시가 "다산목민대상"에서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왼쪽부터 진영 행정안전부장관, 서철모화성시장)


화성인터넷신문황일진 기자=진정한 주민자치 실현을 목표로 다양한 소통정책을 펼쳐온 민선 7기 화성시가 행정안전부 등이 주최한 다산목민대상에서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12회째를 맞은 다산목민대상은 다산 정약용 선생의 율기, 봉공, 애민정신을 바탕으로 풀뿌리 민주주의 구현에 앞장서는 지방자치단체에 수여하는 상이다. 서류심사, 현지 암행평가, 심층 면접 등을 거쳐 최종 3개 지자체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본상 격인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한 화성시는 청렴도를 평가하는 율기 부문에서 민선7기 공직기강 확립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음주운전, 금품 수수, 성 추문 등 3대 비위공직자에 대한 페널티 강화와 기동감찰팀 신설 등 제도 보완을 통해 부패를 방지하려 애쓴 점을 인정받았다.

 

또한 시는 지난해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1등급, 전국에선 3위를 달성하고, 사업 발주 전 예산의 타당성 평가를 진행하는 계약심사제도를 적극적으로 운영해 2017년부터 3년 연속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주민을 위한 불합리한 제도 개선 노력을 평가하는 봉공 부문에서는 규제개혁전담팀을 구성하고 지자체로는 유일하게 온라인 제안창구를 운영, 민생규제 혁신 공모전 등 시민으로부터 직접 불합리한 규제를 신고받고 27건의 법령을 개정한 점과, 올해 1갈등유발 예상시설 사전고지 조례를 시행해 사회적 갈등유발 요소를 최소화하고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에 이바지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특히 이러한 노력들은 3년 연속 행정안전부와 경기도의 규제개혁 경진대회 수상 행정안전부 및 국무조정실의 규제혁신 중점과제 선정 규제샌드박스 공모 당선 2019 행안부 인증 지방규제혁신 우수기관 선정 등의 성과로 이어졌다.

 

사회적 약자를 위한 배려를 볼 수 있는 애민 부문에서는 홀몸어르신을 위한 ‘ AI 결합 행복커뮤니티사업과 농어촌 장애인 주택개조 지원사업, 시립아동청소년센터 운영 등으로 촘촘한 사회복지망을 조성했다는 평이다.

 

전국 최초로 정신질환자 24시간 응급위기대응시스템을 운영하고 시민참여 정신건강체험관을 설치, 자살유가족 추모모임을 운영하는 등 시민들의 마음건강까지도 살핀 행정력도 돋보인다.

 

뿐만 아니라 시민참여를 보장하는 지역회의를 도입하고, 주민들이 직접 마을계획을 수립하는 자치계획단을 운영하는 등 실질적인 주민자치기반을 마련해 높은 점수를 얻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지방자치단체가 받을 수 있는 최고의 영예인 다산목민대상을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시민의 의견에 귀 기울이고 아픈 곳을 가장 먼저 살피는 지방정부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다산 목민대상은 19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시상식이 열렸으며, 수상 지자체들의 사례를 담은 책자를 제작해 공유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