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2020 송산포도축제 코로나19로 ‘취소 결정’

오는 9월 5일~배달․드라이브스루 등 비대면 판촉행사 전환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0/08/03 [22:29]

화성시, 2020 송산포도축제 코로나19로 ‘취소 결정’

오는 9월 5일~배달․드라이브스루 등 비대면 판촉행사 전환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0/08/03 [22:29]

  

  © 지난 2019년 송산포도축제, 올해는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하여 "비대면 판촉행사로 전환한다"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 화성시는 올해 95~6(2일간) 개최 예정이었던 8회 화성송산포도축제를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확산 방지 및 시민 안전을 위해 전면 취소하고 비대면 판촉행사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화성시와 화성송산포도축제추진위원회는 최근 긴급위원회를 개최해최근 코로나 19의 소규모 집단 감염이 확산세를 보이고 있고, 가을철 대유행에 대한 우려가 있는 상황이라며 정상적인 축제 추진이 어렵다고 판단하여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다만 축제 취소에 따른 농가 피해발생이 예상되어 기존 야외에서 진행되는 대규모 축제가 아닌 언택트(비대면)방식으로 판매행사를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주요방식은 관내 기업체나 관공서를 대상으로 사전구매신청을 받아 농산물을 배달하는 배달 마케팅과 유동인구가 많은 장소에 장터를 개설하고 접촉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드라이브 스루나 딜리버리(배달대행)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다.

 

김조향 화성시 농식품유통과장은시민들의 안전을 고려해 올해 화성송산포도축제가 취소되었으나 다양한 판촉행사를 통해 화성송산포도를 알리고 판매 할 예정이라며 내년에는 화성송산포도축제에서만 즐길 수 있는 안전하고 흥미로운 콘텐츠를 개발해 시민과 관광객이 즐겁고 행복한 축제가 되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화성송산포도축제는 매해 9월 첫째주 주말에 화성시 서신면 궁평항에서 개최해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한 화성시의 대표 축제로 지난해에는 약 20만명의 방문객이 축제장을 찾아 약 14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