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코로나19 외출제한 거리두기로 "캠프닉 열풍"

화성 8경 궁평낙조, 모세의 기적 섬 제부도로 드라이브~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0/10/27 [13:00]

화성시, 코로나19 외출제한 거리두기로 "캠프닉 열풍"

화성 8경 궁평낙조, 모세의 기적 섬 제부도로 드라이브~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0/10/27 [13:00]

 

  © 화성인터넷신문  <사진 출처 화성시청 포토갤러리>

 

화성인터넷신문박주희 기자=올해는 코로나19로 외출도 제한을 해야 하는 시기로 모임이나 해외여행이 어려워짐에 따라 국내 캠핑을 즐기는 캠핑족이 늘고 있다.

 

이러한 추세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여행 기분도 낼 수 있는 캠프닉이 요즘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

 

캠프닉(Campnic)은 캠핑(camping)+피크닉(picnic)의 합성어로 멀지 않은 교외로 가볍게 떠나 소풍처럼 즐기는 캠핑 방식을 이르는 말로 실제 네이버데이터랩에서 캠프닉키워드 검색량을 보면 지난해 대비 10배 넘게 증가하고 있다.

 

야외에서의 1박이 부담스러운 이들이 소풍처럼 가볍게 즐기는 캠프닉은 간단한 캠핑용품이나 돗자리, 도시락 등을 챙겨 장비는 최소화하되 캠핑의 낭만과 여유를 즐기는 합리적인 캠핑 문화 중 하나이다.

 

또한, 시간과 장소에 크게 구애받지 않고 도심 속이나 가까운 교외로 나가 힐링을 맛볼 수 있는 매력이 있다. 또한, 가을 캠프닉 어디로 갈까 고민중인 이들에게 화성시 안성맞춤 캠프닉 장소 몇군데를 소개해 보려 한다.

 

1.5km길이의 방파제를 갖추고 화성 8경에 속하는 궁평낙조를 볼 수 있는 궁평항과 크지도 작지도 않은, 화려하지는 않지만 모세의 기적을 볼 수 있는 섬이라 불리고 있는 제부도는 드라이브를 즐기기에도 좋고, 갯벌체험을 할 수 있는 곳으로 아이들과 하는 캠프닉에 인기 만점이다.

 

화성시 정남면에 위치한 보통리 저수지는 주변에 산책로 데크가 저수지를 둘러싸여 만들어져 있고, 식당, 베이커리 까페들이 있어 저수지 뷰를 보기에 훌륭한 장소로 알려져 있는 곳이다.

 

  © 화성인터넷신문  <사진출처 화성시청 =보통리 저수지>

 

하지만 최근 캠핑장에서도 일행 중 절반이 코로나19에 감염된 사실이 알려지면서, 전문가들은 실외라도 마스크 없이 가까운 거리에서 대화하면 코로나19에 감염될 수 있다고 말해 안전 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된다.

 

야외에서 활동할 경우에도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고 동행 인원을 최소화하며 인파가 몰리는 장소는 피해야 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