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초, 코로나19로 지친마음 위로해준 '연수프로그램'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0/11/16 [15:25]

세정초, 코로나19로 지친마음 위로해준 '연수프로그램'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0/11/16 [15:25]

 

  © 세정초등학교 전교생 등교모습

 

화성인터넷신문이영애 기자=세정초등학교(교장 김동일)는 지난 2019822일 개교한 신설학교로 동탄2신도시에 소재하고 있다.

 

특히 신설학교 1년차 세정초등학교 학부모회(회장 이원민)는 코로나 19에도 불구하고 학부모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운영되고, 그 중에서도 외부강사를 초빙하여 진행되는 연수 프로그램이 큰 인기다.

   

  © 세정초등학교 등교, 교실모습

 

예상치 못한 코로나19의 여파로 어떤 주제로 진행해야 할지, 외부 강사 초빙이 가능한지 등 어려움이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세정초 학부모회 임원단은 방역 수칙 준수 및 사회적 거리 두기를 지키기 위해 혼자서도 활동이 가능한 <캘리그래피> 연수 프로그램을 구상했다.

 

  ©  세정초등학교 학부모회 '캘리그라피 연수' - 40여명의 학부모가 이틀동안 나누어 참석했다.

  

학교에서도 캘리그래피 연수를 위해 필요한 재료인 붓펜, 색지 엽서, 압화꽃 등을 충분히 지원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할 수 있는 공간이 넓은 특별실(실과실)을 사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 으로 지원하고 있다.

 

학부모들은 붓펜으로 예쁜 글씨를 쓰며 코로나 19로 인해 육아 및 원격수업 지원 등으로 지쳤던 마음을 위로했고, 자신의 작품에만 오롯이 집중하는 시간 동안 스스로 힐링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고, 연수의 마무리 단계에 압화로 예쁘게 꾸며진 자신만의 엽서를 만들 수 있어서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

 

또한 연수 프로그램에 참여한 세정초등학교 학부모는 캘리그래피 연수에 참여하니 바쁘고 지친 일상 속에서 오랜 만에 나 자신을 찾고 힐링되는 기분이라며 참여소감을 밝혔다.

 

  © 세정초등학교 학부모회 ' 성교육연수'

 

세정초 학부모회에서 추진한 두 번째 연수는 성교육이다. n번방, 불법촬영 등 여러 성범죄가 많이 발생하는 요즘, 학부모들은 성범죄에 노출되어 있는 자녀에 대한 걱정이 많지만, 자녀들과의 소통을 위해 필요한 성교육 연수를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 없었다.

 

초등학교 고학년은 2차 성장이 시작되는 시기에는 어디에서부터 어디까지 알려줘야 하는지, 얼마나 구체적으로 성에 대해 말해줄 수 있을지가 큰 고민인 학부모들을 위해 세정초 학부모회에서는 다양한 데이터를 활용해 성교육에 적합한 강사를 초빙했다.

 

세정초등학교 1층 시청각실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한 칸씩 띄어 앉기를 유지하기 위해 50명만 모집하여 진행했고, 학부모들은 성교육 강사의 강의를 집중해서 듣고, 성에 대한 Q&A 시간에는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한편, 성교육 연수에 참여한 학부모는 평소 3학년 아이와 드라마를 같이 보며 아이가 부쩍 성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고 생각했는데, 강사님의 말씀을 통해 아이 성교육을 제대로 잘 할 수 있을 것 같다.”라며 큰 만족감을 드러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