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상록수·단원보건소, 올해 국가건강검진 연장

코로나19로 검진 못받은 시민 대상 내년 6월까지 연장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0/11/30 [13:50]

안산시 상록수·단원보건소, 올해 국가건강검진 연장

코로나19로 검진 못받은 시민 대상 내년 6월까지 연장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0/11/30 [13:50]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안산시(시장 윤화섭) 상록수·단원보건소는 올해 국가건강검진을 받지 못한 시민에 대해 내년 6월까지 수검기간을 한시적으로 연장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 장기화로 검진 대상자 대다수가 검사를 미루면서 연말에 집중돼 예약이 어려워지는 등 수검자가 밀집되는 현상을 해소하기 위한 조치로 마련됐다.

 

연장 대상은 올해 일반건강검진 및 암 검진으로, 사무직 근로자와 암 검진 대상자는 검진기간 연장을 원할 경우 내년 11일 이후 건강보험공단 고객센터(1577-1000)로 전화 또는 방문신청하면 된다.

 

비사무직 근로자는 별도 신청하지 않아도 자동 연장되지만, 암 검진은 별도 신청이 필요하며, 사무직은 사업주가 사업장 건강()검진 대상자 신청서를 팩스 및 국민건강보험 EDI서비스 홈페이지로 신청해야 한다.

 

암 검진의 경우 검진주기가 2년인 위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폐암만 검진기간이 연장된다. 암 예방은 정기검진을 통한 조기발견으로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가능한 연내 검진을 받아야 한다. 이런 이유로 올해 검진 예약이 불가능한 경우 검진기간을 연장해 받기를 권장한다.

 

문의사항은 국민건강보험공단(1577-1000) 또는 상록수·단원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