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노인요양시설 코로나19 선제 진단검사 확대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1/01/18 [14:14]

오산시, 노인요양시설 코로나19 선제 진단검사 확대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1/01/18 [14:14]

  © 노인용양시설 코로나19 선제 진단검사


오산인터넷신문이영애 기자-오산시(시장 곽상욱)가 고위험군 집단감염 예방을 위해 노인요양시설에 대하여 코로나19 선제적 진단검사를 확대 실시하고 있다.

 

시는 코로나19 집단감염 예방을 위해 노인요양시설과 주·야간보호시설 종사자 및 이용자를 대상으로 작년 10월과 12월 두 차례 코로나19 선제적 진단검사(PCR)를 실시한 바 있다.

 

이를 확대하여 14일부터는 노인요양시설 자체 간호 인력을 활용하여 종사자 검사를 매주 실시하고, ·야간보호시설은 보건소 방문검사를 통해 이용자 및 종사자를 주1회 검사하고 있다.

 

또한, 오산시는 118일부터 3월말까지 요양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PCR진단검사와 신속항원검사를 병행 실시하여(1->2) 확진자의 사전 방지를 강화할 계획으로 신속항원검사 키트 3,800개를 관내 노인요양시설 15개소에 제공하였다.

 

전욱희 노인장애인과장은 감염병 중증 전환율이 높은 어르신들이 코로나19인한 집단감염 피해가 없도록 요양보호사를 비롯한 시설 종사자 및 이용자 분들이 선제적 진단검사 실시에 적극 동참하여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오산시는 코로나19 감염병 관리를 위한 마스크, 소독약품 등 방역물품을 노인요양시설에 지원하여 시설 자체 방역을 강화하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