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욱 의원, 지속적인 노력으로 동화성세무서 개청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1/02/09 [15:14]

이원욱 의원, 지속적인 노력으로 동화성세무서 개청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1/02/09 [15:14]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이원욱 위원장(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경기 화성을)은 동수원세무서로부터 분리·신설되는 동화성세무서가 4월초 동탄2신도시(경기도 화성시 동탄오산로 86-3)에 개청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이번 개청하는 동화성세무서의 관할 구역은 동탄1~8, 병점1~2, 기배동, 화산동, 진안동, 반월동, 정남면, 오산시로 이 지역 납세자의 세무서 접근성과 납세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동안 동탄을 포함한 화성시 동부권역의 53만여명 인구와 27,000곳 이상의 사업체는 상대적으로 먼 거리에 위치한 동수원세무서를 이용해야 하는 불편을 감수하며 지내왔다.

 

이원욱 위원장은 전 김현준 국세청장 인사청문회 등을 통해 동탄 지역에 세무서 신설 필요성을 제기하여 검토하겠다는 답변을 받아내는 등 동화성세무서 유치를 위해 국세청, 행정안전부, 기획재정부 등 관계기관 설득에 심혈을 기울여왔다.

 

 

이원욱 위원장과 화성시, 화성동부권역 주민의 노력은 급증하는 동탄 지역의 세무 행정 수요를 동수원세무서만으로 감당할 수 없다는 국세청의 판단을 이끌어냈고, 그 결과 동탄 지역 납세자의 숙원이었던 동화성세무서 개청 확정이라는 결실을 맺게 되었다.

 

이원욱 위원장은 동탄 지역 숙원인 동화성세무서 개청을 확정 지을 수 있었던 것은 관심과 열정으로 함께 해주신 동탄 주민을 비롯한 모든 관계자의 노력의 성과라고 소회를 밝히며, “가까운 곳에서 양질의 세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동화성세무서와 긴밀하게 협력해 나갈 것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이 세무 관련 업무에 불편함이 없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