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민 85%, 이번 설 명절에 “고향 방문 않겠다”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1/02/09 [11:43]

경기도민 85%, 이번 설 명절에 “고향 방문 않겠다”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1/02/09 [11:43]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경기도민 85%는 이번 설 명절 연휴에 고향 방문 계획이 없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경기도는 지난 6일 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경기도민 대다수(85%)가 이번 설 연휴 기간에 고향을 방문할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고 9일 밝혔다.

고향을 방문할 계획이 있다는 응답자는 14%에 불과했다.

 

지난해 추석 때 는 고향 방문 계획이 없다는 응답이 79%, ‘있다는 응답이 18%였다.

 

 

설 연휴 기간 가족, 친지, 친구 등과의 모임 약속에 대해서는 도민의 64%어떤 모임에도 참석하지 않을 생각이라고 답했고, ‘4인 이하의 경우에만 참석할 생각29%로 나타나, 도민들이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를 포함한 설 연휴 방역대책을 성실히 지킬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5인 이상이라도 가능하다면 참석할 생각7%로 나타났다. 이는 20대 남성(10%)에서 높게 조사됐다.

 

정부는 설 연휴가 끝날 때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유지(수도권),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등 방역조치를 유지하고, 고향 방문과 이동을 자제해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이번 조사는 경기도가 여론조사기관인 케이스탯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6일 만18세 이상 도민 1,000명을 대상으로 전화조사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신뢰수준은 95%, 표본오차 ±3.1%p. 응답률은 13.1%이다.

 

한편, 도는 오는 11일부터 14일까지 나흘간 설 연휴 종합상황실을 운영해 도민 불편사항 최소화에 나선다. 연휴기간 중 각종 불편 신고는 ‘120 경기도콜센터로 하면 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