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시민안전 위협하는.... “2차 공중케이블 정비”

거미줄처럼 얽혀 사고의 위험이 도사리던 공중케이블 정비

화성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21/05/07 [15:03]

화성시, 시민안전 위협하는.... “2차 공중케이블 정비”

거미줄처럼 얽혀 사고의 위험이 도사리던 공중케이블 정비

화성인터넷신문 | 입력 : 2021/05/07 [15:03]

 

  © 화성인터넷신문

 

화성인터넷신문황기수 기자= 화성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공중케이블 정비 2차 중장기 종합계획(2021~2025)에 포함돼 첫해 예산으로 43억 원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그간 난립된 공중케이블 정비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으나 막대한 사업비가 걸림돌로 작용하면서 난항을 겪던 차에 돌파구가 열린 셈이다.

 

올해 사업 대상지는 남양, 발안만세, 사강, 조암시장 등 전통시장 4개소이며, 보행불편을 야기하거나 노후된 전신주를 비롯해 해지됐지만 철거되지 않은 통신선과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전선 등이 정비될 예정이다.

 

시는 공사 시 필요한 행정지원을 담당하며, 한국전력공사 화성지사와 각 통신사업자가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번 사업으로 시민안전 확보뿐만 아니라 전통 시장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